Skip to content


2019.07.30 17:30

마음을 닦는다는것은

조회 수 306 추천 수 1 댓글 5

 마음을 닦는다는것은





가만히 지켜보다 참 한심스럽기도 하고, 또 인생이 안타까워 한마디 합니다.


마음을 닦는다는것, 마음공부를 한다는것은


잡념을 제하고 본래의 마음이 드러나게 하는것입니다.


물건에 때가 끼면 때를 벗겨내야 하는것과 같다는것입니다.


마음공부가 뭐 어쩌고 하는그런게 아니라.


겸손이고 뭐고 그런것은 그 본래 마음에서 나오는 하나의 갈래.


즉 덕(德)이 나타나는것을 말하는것이지, 그게 마음공부가 되는것은 아닙니다.


머리로 이해하고 어떤 규칙을 세워서 되는것 또한 아닙니다.


아 발목을 부러트리는데 그것을 보면서 그것과 나를 구분할 수 있습니까?


머리로 이해하고 뭣해서요?


이 오온이 무상하다라고 머리로 이해했다 해서.


그것을 나와 분리해서 생각할 수 있느냐는 것입니다.


기질(氣質)이라는것은 혼(混)한것입니다.


쉽게 이야기를 해 주자면,


칠정(七情)안에 사단(四端)이 없습니까?


사단(四端)을 선(善)의 실마리 라고 한다면,


그 칠정(七情)안에 사단(四端)이 빠진것은 아닙니다.


쉽게, 선(善)과 악(惡)이 혼(混)하여져 있는것과 같습니다.


그래서 사람이 때로는 선(善)하기도 하고, 때로는 악(惡)하기도 합니다.


사람이 이렇게 살아가면서 악(惡)한짓만 하고 사는 사람이 없고,


또 선(善)한짓만 하고 사는 사람도 없습니다.


기질(氣質)로 산다는것은 그런것입니다.


선악(善惡)이 혼(混)해져 있어 상황에 따라 선(善)하기도 악(惡)하기도 하는것입니다.


마음을 닦는다는것은


이 것을 우선 벗어나 정확한 선(善)의 자리를 먼저 찾기 위해 하는것입니다.


이 지선(至善)의 자리를 성(性)이라 하는것이구요.


왜 마음을 닦으라 하느냐.


이 자리를 통해서 혼탁한 기질(氣質)을 정리해 나가는것이기 때문입니다.


먼저 그 자리를 찾고 난 후에야 정리가 가능해지는것이지


선악(善惡)이 혼돈한 자리에서 뭘 하는것이 아닌것입니다.


그래서 마음을 닦아 참마음을 먼저 찾아라 하는것입니다.


일심(一心)을 먼저 찾으라는 말입니다.




  • ?
    견우직녀 2019.07.30 17:32
    헛소리들 할 시간이 있으면 그 시간에 주문한자락 읽으시길 바랍니다.
  • ?
    태을주조화신권 2019.07.30 18:34
    넵.... 주문수행도 열심히 하겠습니다
  • ?
    견우직녀 2019.07.30 17:39
    상제님 말씀에

    神이 或有善하고 或有惡하니
    신 혹유선 혹유악
    善者師之하고 惡者改之하면
    선자사지 악자개지


    이 말가운데

    신(神)이 혹유선 하고 혹유악 하다.

    하는것은 올바른 말이 아닙니다.

    누가 글자를 보탯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다만, 신(神)이 혹유선 하고 혹유악 한것이 아니라.

    기질(氣質)의 영역에서 혹유선 혹유악 한 것입니다.

    괜히 지선(至善)의 자리라 하는것이 아닙니다.

    심(心)이 혹유선 하고 혹유악 한것은 맞는 이야기가 되겠으나.

    신(神)은 지선(至善)입니다.

    누가 글자를 만들어 썻든 뭘했든 변조된 부분이 있는것입니다.
  • ?
    견우직녀 2019.07.30 17:45
    수심(修心) 수도(修道)라고 말만 하면서 닦을 수(修)자도 모르면 어쩌란 말입니까.
  • ?
    세상에 2019.08.01 09:19
    신이 아니라
    마음이 악할때도 선할때도 있다
    신은 오직 지극한 선이다

    역시 공감함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회원분들께 드리는 말씀 3 전달자 2019.05.12 2092 2
공지 로그인 이용 안내와 서명 입력 방법입니다. 관리자 2017.06.13 9297 0
공지 제비창고 자주묻는 질문답변 & 사진올리는 방법 관리자 2017.05.03 8383 0
화제의 글 제비창고가 침체되는 EU 15 초아 2019.08.17 410 0
1482 성인(聖人)은 불완전한 가르침을 내지 않는다 1 견우직녀 2019.08.05 148 0
1481 도적잡는 자를 포교라 하나니 2 견우직녀 2019.08.05 150 1
1480 도적 잡는자를 포교라 하나니 1 견우직녀 2019.08.05 112 0
1479 태을주 소망 믿음 행복 5 태을주조화신권 2019.08.01 358 1
» 마음을 닦는다는것은 5 견우직녀 2019.07.30 306 1
1477 300 / 15 를 최소한의 예로 든 이유 11 태을주조화신권 2019.07.30 389 0
1476 제가 생각하는 마음공부 란? ( 아주 상세히 구체적으로 ) 5 태을주조화신권 2019.07.30 265 1
1475 판밖 7 나그네 2019.07.29 450 0
1474 만사(萬事)를 풀어놓아 1 견우직녀 2019.07.29 166 0
1473 다들 어천치성은 잘 마무리하셨는지요 12 박활인 2019.07.27 530 1
1472 내 한 몸, 일신(一身). 1 견우직녀 2019.07.25 186 1
1471 귀신에게 냄새가 있다? 2 견우직녀 2019.07.25 267 1
1470 사필귀정(事必歸正) 1 견우직녀 2019.07.25 173 0
1469 후박(厚薄)이야기 2 견우직녀 2019.07.24 156 0
1468 나 태을주 읽는 사람이다 까불지 마라 5 2 태을주조화신권 2019.07.23 320 0
1467 나 태을주 읽는 사람이다 까불지 마라 4 태을주조화신권 2019.07.21 214 0
1466 존재라는것 15 견우직녀 2019.07.19 408 1
1465 성인들의 가르침 4 견우직녀 2019.07.18 182 0
1464 인디애나 존스 식 신앙론에 대해서 태을주조화신권 2019.07.18 160 0
1463 문공신 교단에 대하여 3 한마당 2019.07.18 313 0
1462 김수부님 능소 참배시간 변경안내 2 낭만신선 2019.07.18 249 0
1461 삼초 끝 대인 론 이야기 1 태을주조화신권 2019.07.17 297 0
1460 김수부님 능소 참배 안내 낭만신선 2019.07.17 190 0
1459 나 태을주 읽는 사람이다 까불지 마라 3 태을주조화신권 2019.07.16 191 0
1458 나 태을주 읽는 사람이다 까불지 마라 2 5 태을주조화신권 2019.07.15 343 0
1457 돈을 갖고 튀어라 도를 갖고 튀어라 낭만신선 2019.07.15 223 1
1456 회심설 1 견우직녀 2019.07.14 198 0
1455 김수부님 능소 조성에 관한 비사 (秘事) 낭만신선 2019.07.11 412 2
1454 천용우로지박즉 필유만방지원 4 견우직녀 2019.07.09 289 1
1453 군산 대두목님 글 삭제 1 전달자 2019.07.08 39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
언사 참여도
(기간: 7일, 2019-08-16~)
  • 1위. 전달자
    15회
  • 2위. 견우직녀
    10회
  • 3위. 일무태을대선사
    9회
  • 4위. 무궁화
    3회
  • 5위. 초아
    1회



방문자수

전체 : 182,321
오늘 : 90
어제 : 233

페이지뷰

전체 : 1,153,215
오늘 : 309
어제 : 1,068

Copyright © 제비창고 jinbub.com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Email: jebichango@naver.co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