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945 추천 수 3 댓글 6
Atachment
첨부 '1'
토담님의 의문에 대해선 한편으론 공감을 합니다. 제 개인적으로도 삼청전 미륵불을 우상화하지 않고 있으며 간혹 그러한 경향성을 보이는 분들을 보면 내심 아쉽게 여기고 있습니다. 아울러 법종교의 기존 선배님들도 미륵불 자체를 숭배하지 않습니다. 참고로 저는 2013년에 법종교에 입교하여 이제 5년이 넘어가는 시점이고 그 이전에는 십여년의 기독교(학창시절+20대중반)와 십수년의 증산도(~2005년) 신앙경력이 있습니다.

"도를 닦는 분들이 왜 불상을 모실까(왜 물질적인 상징이 필요한지)" 라고 하셨는데 제가 판단해보건대 이때 님이 말하는 "도"는 불가쪽 개념으로 읽히는데 일단 증산 신앙은 기존 유불선 체계와는 목적과 방법론이 다르죠. 이 지점에서 님도 증산 신앙인(?)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답변을 계속 하겠습니다. 그리고 여기 오시는 분들이 대략 증산을 상제님의 위상으로 인식하는 분들이 주류라고 보아 증산상제님 혹은 상제님이란 용어를 쓰겠습니다.

상제님은 화천하시기 전 "나를 보려거든 금산사 미륵불을 보라" 하시는 등 '미륵불=나(증산)'임을 천명하는 여러 공사를 보신 적이 있습니다. 또한 금산사 미륵불이 그러하듯이 법종교의 미륵불 역시 화은당 선사님 이하 교인들이 임의로 올리신 것이 아니라 '천명'에 의해 올려졌습니다. 물론 이 부분에 대한 객관적 검증은 거의 불가능함을 전제합니다. 금산사 미륵불이 그러하듯이 말이죠.

여기서 조금 다른 얘기를 해보자면, 법종교 외에 타 증산 종단 역시 증산상제님을 표상하는 상징을 모시고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어진입니다. 법종교에는 어진이 없습니다. 한때 법종교에서도 어진을 그려 영대 안에 모신 적이 있는데 이는 공식적인 것이 아니었고 현재는 치워져 있습니다. 참고로 법종교는 유무형의 모든 유적유물의 공식성을 화은당 선사님에 의해 세워졌냐 아니냐로 기준 삼습니다. 아울러 화은당 선사님 역시 일체의 공사와 법도를 천명에 의해 진행.설립하였습니다.

아무튼 저는 법종교가 어진이 아니라 미륵불을 상제님의 표상으로 모시고 있다는 점에 대해서 나름 각별하게 여기는 입장입니다. 어진이라 함은 결국 구한말 한반도에 인간으로 와서 39년간 공사를 행하신 분의 용모를 재현한 것인데 증산상제님의 실제 신원 차원에서 보자면 이는 찰라에 불과한 거죠. 따라서 실제 신원에 더 근접한 상징인 미륵불이 더 와닿는다는 얘기입니다. 아울러 법종교의 미륵불이 상제님의 실제 모습을 그대로 재현했냐는 건 의미가 없는 개념이죠.

애초에 미륵불은 광명 그 자체이고 이를 인간의 인식체계로 유형화한 것이 오늘날 전해지고 있는 미륵불의 여러 상징체계인 겁니다. 입상, 원만한 얼굴, 수인 등등..

삼청전 미륵불 아래에 보면 태양십자가(솔라크로스)가 있는데 (이 또한 화은당 선사님이 천명으로 미륵불을 조상할때부터 있었조) 어떤 의미에선 이게 오히려 상제님(미륵불)의 신원을 가장 직설적으로 드러내는 표상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신도 세계관을 인간의 인식체계로 구상화할수록 오히려 본질에서 멀어질 확률이 크니 추상적 상징과 기호가 더 본질에 가깝지 않나 하는 겁니다.

요즘 카톨릭에서 이를 대놓고 대표 상징으로 쓰고 있던데 이게 역설적으로 기독교의 기원을 스스로 까발리는 거죠. 솔라크로스는 현재 모든 기성종교의 원형이라고 할 수 있는 태양신(미트라)의 상징이고 태양신은 정통 기독교가 이단으로 치부해온 고대 신앙인데 카톨릭이 스스로 뿌리를 드러낸다고나 할까요.

각설하고 저는 이 태양신이 곧 미륵불이었다는 판단을 하고 있으며 이 부분 역시 원신반본의 이치대로 머지않아 밝혀질(밝혀져야할) 인지영역이라고 보고 있습니다. 참고로 이러한 생각은 제가 법종교에 가서 삼청전 미륵불 아래 태양십자가를 처음 보면서 받았던 강한 인상과 함께 다듬어지게 되었습니다.

님의 의문에 답을 하려다보니 옆길로 샌 느낌도 들고 님이 원하는 방향성과도 멀어진듯 하지만 어쩌면 그에 대한 답변은 애초부터 충족될 수 없었다는 생각도 드는군요. 아무튼 법종교에 전해져 오는 상징과 기호들이 어떤 목적과 의도를 가진 것인가에 대한 제 나름의 생각을 일말이나마 이 자리에 풀어놓는 계기 정도로만 의미를 두고 싶네요.



1169eb.png

태양십자가




참고 자료 :

http://jsbeob.com/_ort/?cId=9074

삼청전에 있는 태양신의 심볼 솔라 크로스



  • ?
    토담 2018.12.27 19:38
    엇차 제가 무지개님께 글쓸때 올라온갑네요
    암튼,,,
    구미산님 본인이 이렇게직접 말씀 알려주시니 송구스럽고 에휴 암튼 제가괜시리 민폐끼친건지 하는데 말씀 잘 봤고 이해는되는 부분이고요
  • ?
    토담 2018.12.27 19:39
    일무 도생분이 머 어디가셨나모르겠지만서도 일무도생글이 발단이 되었는데 본인만 쏙뻐지고 좀 거시기헌데 암튼간에 제가요 법종교에는 절대 감정이업스니 예 그점은 알아주셔요
  • ?
    구미산 2018.12.27 19:54
    네 저도 돌이켜보면 님께 다소 과민한 반응을 보인게 아닌가 하는 반성을 해봅니다. 연말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
  • ?
    아가레스 2018.12.27 21:06
    천주교 심벌에 저런뜻이있을줄이야 몰랐는데 알려주셔서 감사요
  • ?
    무지개 2018.12.27 21:31
    추천드립니다 잘 보았습니다
  • profile
    박활인 2018.12.28 12:58
    솔라크로스에 대해 알게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추천게시물 등록 조건 관리자 2017.05.04 2234 4
77 개인적인 편지 5 견우직녀 2019.06.09 966 3
76 삼덕교(三德敎)의 영보국정정편(靈寶局定靜篇) 공유 6 file 백제의꿈 2019.05.16 1537 3
75 종로의 추억 7 playgo 2019.04.29 758 4
74 조선족 여인을 만나 친구가 된 이야기 10 춘초 2019.04.27 585 3
73 물유본말 사유종시 5 견우직녀 2019.04.30 952 3
72 솔개의 선택 11 춘초 2019.04.11 685 3
71 태을주, 본심 닦는 주문 12 견우직녀 2019.04.18 932 3
70 무가(巫家)와 도가(道家)의 공통점과 차이에 관하여 주절주절 2 백제의꿈 2019.03.12 771 3
69 수행은 자신의 본성과 근본을 확인하는 과정 3 playgo 2019.02.28 732 5
68 '친일파' 윤치호 32 file 구미산 2019.02.05 1517 3
67 인의(仁義)에 관하여 7 file 백제의꿈 2019.02.04 895 3
66 포교란 무엇인가? 24 구미산 2019.01.24 1108 4
65 마음으로 전한다. 13 견우직녀 2019.01.21 882 3
64 범증산종단 소개 - 광주 갑성도가(甲聲道家) 7 file 백제의꿈 2019.01.20 865 3
63 범증산교단 소개 - 동곡약방 및 보화교 8 file 백제의꿈 2019.01.20 1223 3
62 일심의 탄생과정 그려보았습니다 47 file 박활인 2019.01.21 1347 3
61 최근 전달자님이 나타나서 사이트관리 하시는데 19 배창기 2019.01.19 939 3
60 어리석은 사람을 상관으로 모신다는것 26 춘초 2019.01.15 1253 4
59 잘 되시길... 6 견우직녀 2019.01.12 863 4
58 하대의 진정한 의미 11 구미산 2019.01.06 1046 4
» 토담님의 의문에 대한 답변 6 file 구미산 2018.12.28 945 3
56 중화경 정리 (용어를 중심으로) 6 견우직녀 2018.12.21 1056 3
55 대두목의 마음 8 나를찾아서 2018.12.21 1457 4
54 범증산종단사 - 원군교사(元君敎史) 14 백제의꿈 2018.11.26 1837 3
53 궁궁 을을이 쌍십자인건 이미 밝혀진얘기입니다 17 file 박활인 2018.11.27 1916 3
52 궁궁을을의 이치를 푸는 분은 오직 강증산 상제님 밖에 없다 3 SARAM 2018.11.24 1106 3
51 증산상제님은 언제나 여러분 곁에 있습니다 3 토요일 2018.10.22 1559 3
50 한 예...... 30 금빛목소리 2018.09.01 2408 4
49 감화통 그리고 옥추문 8 백제의꿈 2018.11.18 1875 3
48 일심(一心) 25 아리아리 2018.08.27 1670 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언사 참여도
(기간: 7일, 2019-11-14~)
  • 1위. 견우직녀
    8회
  • 2위. 박활인
    2회



방문자수

전체 : 197,982
오늘 : 135
어제 : 166

페이지뷰

전체 : 1,215,947
오늘 : 553
어제 : 453

Copyright © 제비창고 jinbub.com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 Email: jebichango@naver.co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